독성기도도량 삼각산 삼성암

 

동국대 불교학술원, ABC사업단, 경주 형산기원정사 문헌 발굴   2019-11-20 (수) 16:17
최고관리자   450



동국대 불교학술원, ABC사업단, 경주 형산기원정사 문헌 발굴

국내 유일 <묘법연화경삼매참법> 상중하 전권을 일반에 공개예정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의 불교기록문화유산아카이브(ABC)사업단에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동국대학교의 지원으로 전국 사찰에 소장된 소중한 문헌을 전수조사하고 촬영하여 아카이브로 구축하는 일련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본 사업단에서는 20197월부터 9월까지 3개월에 걸쳐 경주 형산 기원정사(구 왕룡사원)에서 소장하고 있는 삼존불(아미타불, 약사불, 석가모니불)에서 출토된 복장유물 가운데 문헌류 30여종에 대하여 조사와 촬영을 실시했다. 그 결과 고려와 조선전기의 문헌을 다수 확인할 수 있었다.

이중 원나라에서 간행한 <금강반야바라밀경><금강반야경소론찬요조현록>, <묘법연화경삼매참법> 상중하권, <불설장수멸죄호제동자다라니경>, <선종영가집> 언해본 등은 보물급 자료로 평가된다.

특히 <묘법연화경삼매참법> 중권은 국내 유일본이고, 상중하 전권이 소장된 곳은 기원정사가 유일하다. 이 책의 상권은 경주 기림사와 김민영 소장본 두 권이 전해지고 있고 하권은 구인사 소장의 한 권이 전해지는데, 이들 모두 보물로 지정되어 있다. 이번 형산 기원정사에서 촬영한 <묘법연화경삼매참법> 상중하권의 가치가 큼을 짐작할 수 있다.

이 책에 대하여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의 이기운 교수는 고려 산긍(山亘)의 저술로서 <법화경> 28품을 12단으로 구성하여 법화삼매 수행을 제시한 것이며, 중국, 일본과 다른 고려의 법화삼매 수행의 방식이 담겨있는 주석서로서 고려 법화신앙사에 중요한 자료로 평가하였다.

학계에서는 문헌의 존재만 알려져 있고 자료에 대한 접근이 어려웠지만, 본 사업단에는 문헌의 정밀조사와 촬영을 통해 ABC 사업단의 아카이브로 구축하여 일반에 제공하고자 후속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묘법연화경삼매참법> 전권을 영인하여 각계 도서관에 배부함은 물론이고, 한국불교전서 보유편(15)에 고려문헌의 하나로 수록하기 위해 후속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백련암 소장 불서 조사 완료 기념 ‘성철스님의 수행과 공부’> 학술세미나 개최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 제17회 불교인문학특강안내